공산성


한성의 시대를 뒤로하고 웅진의 시대


강을 사이에 두고 실지를 회복하려는 시도도 꺽였지만


이곳 공산성은 견훤의 백제부흥과 동학항쟁의 본거지가 되기도 했다



가끔씩 마추지는 사람들


좁혀지지 않을 것 같은 거리감만 남기고 사라진다


'Travel and Landscape' 카테고리의 다른 글

눈길 - 보석사 가는 길  (0) 2018.03.06
내소사 소경  (1) 2017.12.24
공산성 그리고 아무도 없었다.  (5) 2017.12.22
경계, 변경 그리고 우포  (1) 2017.11.16
우포 겨울로 가는 길  (1) 2017.11.15
두물머리 풍경  (1) 2017.11.13
www.Photo Maestro.co.kr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8.01.05 08:36 신고 친절한EH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새해에는 감기 그만 하시구요~ 하시는 일마다 만복이 함께하시길 기원합니다 ^^

    • 2018.01.05 18:22 신고 Brian Yoo  댓글주소  수정/삭제

      감기 지속 중. 새로운 놈으로 득템했음. 조류독감 돌면 바로 감기인걸 보니 의심스러움. 오랫만에 거울보니 아직까지는 입이 부리로 변하지 않아서 다행이라 생각하고 있는 중임.

      친절한 EH야말로 하는 일마다 잘풀리고 건승해야할 한해일 듯. 사업도 번창해야 할거고. 미모도 유지해야 하고.

  2. 2018.01.06 01:38 신고 친절한EH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 할게 많은 한해네요 ^^

    • 2018.01.06 21:07 신고 Brian Yoo  댓글주소  수정/삭제

      시상은 너르고 헐일은 많다고 이야기하는 시기가 호시기. 황금개띠인지는 모르겠지만 금토끼 될거라 믿어 의심치 않음. 금토끼 되고나서 "너 누구니?" 할것 같은데.......

  3. 2018.01.08 12:53 신고 친절한EH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러게요ᆢ ㅋㅋ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