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

단품 산보다 아름다운 계곡의 물

수년 전 보았던 오대산의 단풍에 대한 기억으로 오대산은 가을산의 중심처럼 느껴진다. 

지난 몇 년과 다름없이 올해도 그냥 가을만을 느끼게 하는 그런 오대산을 걷는다.

 

가끔씩 혼자 걷는 산길이 너무 멀게만 느껴지는 순간 그냥 주저 앉아서 멍하니 촛점없는 시선을 던진다.

 

소금강으로 접어들면서......

'Travel and Landscape' 카테고리의 다른 글

웨딩시진 찍는 사람들  (0) 2014.11.12
자연에 묻히다  (0) 2014.11.06
오대산의 가을 2  (0) 2014.11.04
오대산의 가을  (0) 2014.11.03
태풍 속 영금정  (0) 2014.11.03
설악 울산바위 태풍 전야  (0) 2014.10.23
www.Photo Maestro.co.kr